• 전체
  • 종교와 도道
  • 9천년 역사문화
  • 지구촌 개벽소식
  • 미래문명
  • 건강한 삶
  • TED
  • 상생칼럼
  • 기타

미국 코로나 바이러스 상황 ① - 국가 비상 사태

김석(truedharma1691@gmail.com)

2020.03.18 | 조회 238 | 공감 0

미국이 국가 비상 사태를 선언했고 주식시장은 붕괴되었다. 중국과 미국은 무역전쟁으로 시작된 갈등이 계속되며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책임을 두고 설전을 벌이고 있다. 세계 경제의 25% 담당하는 미국은 코로나 사태로 어떤 영향을 받고 있으며 앞으로 미-중 갈등은 우리의 일상에 영향을 미칠 것인가?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입장을 180도 바꾼 트럼프 미 대통령의 발언에서 현재 미국 상황까지  미 주요 언론 CNN, USA Today, CBS, ABC, Politico등의 글을 짧게 정리한다. 




국가 비상 사태 선언




사진 1 - 트럼프 미 대통령이 대중을 향해 연설을 하고 있다. (출처: 구글 이미지)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정보는 민주당이 만들어낸 가짜 뉴스입니다. 저희는 코로나의 심각성을 이해하고 있으며 최고의 의료진들이 최악의 사태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발언이다. 미국 민주당에서 대통령과 미 정부에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경고를 수차례 했지만 민주당의 정치적 프로파간다 정도로 밖에 받아들이지 않았다.

 

그렇게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에 대한 실질적인 준비를 미루며 시간을 끌던 미국에 큰 문제가 터졌다. 




사진 2 - 이방카 트럼프 보좌관(중앙)과 호주의 피터 듀튼 내무부 장관(우) (출처: 구글 이미지)



최근 트럼프 대통령의 딸이며 백악관 보좌관인 이방카 트럼프가 호주 피터 듀튼 내무부 장관과 회동을 가졌는데 며칠 지나지 않아 듀튼 장관이 코비드19 테스트 결과 양성 판정을 받은 것이다. 또한 트럼프 대통령과 최근 회동에서 악수를 했던 브라질 보우소나루 대통령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는 확인되지 않은 오보가 돌며 백악관은 비상 회의를 열기까지 했다. 




사진 3 -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다 (출처: 구글 이미지)



트럼프 대통령은 갑자기 기존의 입장에서 180도 바뀐 모습을 보였다. 지난 3월 12일 국가 비상 사태를 선언하며, 자국민을 제외한 유럽인들의 출입국을 전면 금지명령이 3월 13일 자정부터 시행되도록 했다. 


또한 한국의 드라이브-스루drive through 테스트 모델을 미국 맞춤형으로 변형하여 사용하게 될 것이라 전했다. 이 과정에서 미국 유통업체, 의료계, 정부 각 부처와 함께 바이러스에 적극 대항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 4 - 마이크 펜스Mike Pence 부통령이 조직한 코로나19 대응팀에서 오른팔 역할을 하고 있다는 닥터 데보라 벅스Deborah Birx. 트럼프 대통령의 국가 비상사태 선언에 이어 닥터 벅스는 대한민국의 드라이브스루 모델을 미국 현지에 적용할 계획을 발표했다 (출처: 구글 이미지)



하지만 이미 NBA(세계 최고 농구 리그)와 NHL(세계 최고 하키 리그) 및 NCAA(미국 대학 스포츠) 모두 현 시즌을 중단했으며, 주식 시장은 20% 이상 하락했고, 샌프란시스코와 뉴욕 시 등 확진자가 급격히 늘어난 지역에서 생필품/식료품 사재기로 혼란이 일기 시작한 뒤였다.   




사진 5 - 국가 비상 사태 선언으로 뉴욕 증시가 폭락했다 (출처: 구글 이미지)




미국 내 코로나19 현 상황(현지 2020년 3월 18일)




사진 6 - 이 글을 작성하는 3월 18일로부터 불과 1-2주 전, 미국에서는 세계 각지에서 발생하는 코비드19 소식을 듣고 마트로 달려가 마스크, 휴지와 물을 사재기 하는 행렬이 늘어나기 시작했다 (출처: 구글 이미지)



현지 기준 3월 18일 미국은 50개 주와 수도 워싱턴 디씨, 미국령 푸에르토 리코에서 모두 확진자가 나온 상태이며 19일 현재까지 5,853명이 확진되었고 102명이 사망했다. 유명 배우 톰 행크스 부부와 여러 헐리우드 스타들이 양성 판정을 받은 것이 뒤늦게 알려졌고 NBA 슈퍼 스타 케빈 두런트 역시 양성 판정을 받았다. 


3월 19일 업데이트: 확진자 수는 13,159로 증가했으며 사망자는 176명이다. 




사진 7 - 샌프란시스코의 유명 거리. 샌프란시스코 시 정부가 락다운lock down을 실시한 뒤 평소 관광객과 현지인들로 붐비던 이 거리는 쥐 죽은 듯 조용해졌다 (출처: 구글 이미지)




사진 8 - 화장지에 대한 잘못된 루머가 돌면서 대형마트 마다 화장지가 동이 나는 이상한 사태가 발생했다 (출처: 구글 이미지)



오렌지카운티 시와 샌프란시스코 시는 도시 전체를 격리하는 락다운(lock-down)을 통해 병원, 약국과 마트를 제외한 어떠한 경제 활동도 제한하고 있다. 캘리포니아 주는 모든 학교에 가을 학기까지 휴교령을 내렸다. 


3월 19일 업데이트 - 메릴랜드 주와 캘리포니아 주는 주민 모두가 스스로 자가 격리하는 총체적 격리를 선택했다. 메릴랜드 주는 주를 통제하기 위해 주 방위군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메릴랜드 주는 현재 6백만명이 거주하는 수도 워싱턴디씨 동북 쪽에 자리한 주이다. 



이런 가운데 마스크를 만드는 재질과 화장지를 만드는 재질이 같고 모든 화장지가 중국에서 수입된다는 거짓 루머가 돌며 미국 각 주요 도시마다 화장지 사재기 대란이 일어났고 총기-총알 판매량도 급속도로 늘고 있다. 




사진 9 - 캘리포니아 전역에서는 가을 학기까지 초,중,고, 대학교들에 대한 휴교령을 내렸다 (출처: 구글 이미지)



경제적 여파도 적지 않다. 투자의 귀재 워렌 버핏은 주식 시장이 기존의 가격에서 50%까지 떨어질 것으로 예상했고 CNN은 미국 전체 일자리 1억 5300만 개 중 8,000만 일자리가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극심한 위기에 처할 것으로 추정했다. 


그리고 지난 월요일 16일 트럼프 대통령이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미국 전역에서 10명 이상의 모임을 자제 해달라고 촉구했다. 소상공인들 및 요식업계의 타격이 적지 않게 될 것이며 곧 미국 내 단시간 회복 불가능한 경제공황이 불어닥칠 거라는 공포가 SNS를 통해 삽시간에 전파되었다.




사진 10 연방준비은행 이사장 제롬 파웰이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출처: 구글 이미지)



상황이 이렇게 되자 연방 준비 은행은 8500억 달러의 지원금을 조달하기로 하고 금리를 0%로 낮추는 등 각종 지원을 준비하고 있으며 미 경제부는 모든 미국인들에게 $1,000 달러의 지원금을 매월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미 전문가들은 미국 역시 최소 1-2주 이내에 이탈리아와 스페인처럼 국가 전역을 격리 시킬 것이라 전망했다. 



참고 내용 출처: 


정치 전문지 더 힐

https://thehill.com/policy/international/487853-pompeo-warns-china-against-spreading-outlandish-rumors-about-coronavirus

유에스에이 투데이

https://www.usatoday.com/story/news/factcheck/2020/03/16/coronavirus-fact-check-where-did-covid-19-start-experts-say-china/5053783002/ 

씨비에스

https://www.cbsnews.com/live-updates/coronavirus-updates-cases-fears-deaths-us-latest-2020-03-11/

에이비씨 방송

https://abcnews.go.com/US/coronavirus-live-updates-police-begin-enforcing-bans-public/story?id=69636160 

씨엔엔

https://www.cnn.com/2020/03/16/economy/job-losses-coronavirus/index.html

정치 전문지 폴리티코

https://www.politico.com/news/2020/03/13/ivanka-trump-coronavirus-exposure-128721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39개(1/4페이지)